회원 : 2,709명
   최다추천글 아고라
국민투표법 개정 외면…
   최다댓글 아고라
국민투표법 개정 외면…
   최신댓글 아고라
사이트 해킹 위험이 있…
누드사진 심재철, 노회…
끝장 못낸 끝장토론, …
공영방송 정상화, 고대…
국정원 특활비 1억? 최…
[특종/요약] 안촬수... …
[특종/요약] 안촬수... …
홍준표는 왜 소금 세례…
권오홍(다음 아고라 필…
대통령 박근혜를 망가…
윤석열 '최순실 특검' …
울산아짐 4호똥차 안티…
전두환도 무릎꿇린 국…
국민대통합, 불가능한 …
건국대 코털 꼭 보거라
해시태그 열풍, #그런…
세상에서 가장 슬픈 추…
한진해운 사태 입연 최…
소녀상 철거하라는데, …
■ 대통령당선범 9년이…
아고라2.0
[자유] ■ 대통령당선범 9년이 깝깝하고 분통터지시는 분들께
글쓴이 : 검정바위 날짜 : 2016-08-31 (수)
노영동3차_정기모임용.wma (541.8K), Down : 0, 2016-08-31






노영동의 유족후원은 그냥 후원이 아니고
친일 숭미 반민족 매국적 기득권 세력에 대한

국민적 저항의 시발점입니다....

..............................................

노영동 동지 여러분.

 

노영동 저항의 시발점이고우리의 자존심을 세우는 일입니다.
우리 역사의 모순에 대한 저항입니다.
반민족 반민주 수구 기득권 세력에 대한

민중의 저항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은

그런식으로 가셔서는 아니되는 분이십니다.
우리 가슴속에 영원히 살아계실 분이십니다.

 분을 영원히 놓지 못하기에

우리는 노영동 모여있는 것입니다. 

 

제가  처음....   아고라에 글을 쓰던 그날 .

검찰의 더러운 작태가 극에 달하던 때였습니다


당시 저는 며칠동안

아무것도  하고 있었습니다.

 ..................

노영동 후원회원 동지들 한분한분도

저와 별반 다르지 않았을거라 생각합니다.
 분노의 힘이, 지금의 노영동 만든 것이지요.
우리들 하나하나의 분노가 모여서

지금의 노영동 만든 것이지요. 

 

노영동,,,  뿌리가

저항분노 입니다

 

우리 자신을 위해서.....

우리의 아이들을 위해서.....

우리는 싸우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의 모습을 보면서,,,,, 다른 노무현 나타나고,,,

우리의 모습을 보면서,,,,,우리 아이들이 무현처럼 자라나는 세상을

만들어야겠습니다.   


 

이상.. 처음 노영동 깃발을 들어 올렸던 카르키시아노프님이

작년 12  역설한 내용입니다.

 

2007년말 이땅에 획책된 희대의 사기극으로...

대통령당선범 일당들이 득세한지 이제 3 3개월..

아직도 그들의 만행과 파렴치함은 하루가 멀다하고 계속되고 있고

 

그걸 막아내야할 대소 야당이나 신문방송들은

수많은 문제들을 그저 시늉이나 하며 흘려보내고 있어 더욱 답답합니다.

  

저들의 만행은 이제,

빠짐없이 열거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끊임없이 쏟아져

일일히 성토하고 분개하는것조차

불가능해 진지 오래입니다. 

........................ 

 

귓구녁을 틀어막은채 이제 막장으로 치닫느라

앞뒤가릴 여력조차 없어보이는 저들을 성토하느라

 자신이 험해지기 보다

 

수명이 남아 있는 동안 최대한 시간을 아껴 쓰면서

가급적 돈도 열심히 벌어서

노무현대통령님의 모범을 널리 펼치는 활동을 거드는데

사용해야겠다는 생각이 있습니다.

 

노무현님의 가치와 뜻이 훼손되는걸 그냥 두고 볼수 없는 분들

그런분들 하나 하나의 일거수 일투족이,

무언가 바람직하고 본받을만 하다는걸

하루하루 실천으로 확인해 줄수 있도록 되는 데에

여생을 사용해야겠다는 다짐이 있습니다.   

....................

 

노영동 주민들의 가장  특징은

 

첫째

최근 3 넘게극도의 슬픔을 겪고 극도의 분통을 삭이며

대한민국의 현실과 운명에 대해 같은 걱정과

 같은 희망을 품고 있다는 것입니다.

 

둘째

무얼하든 사심이 없다는 것입니다.

노영동 깃발을 들어준 카르키시아노프님이 그러하고

여기 모인 여러 회원님들이 그러합니다.

 

셋째

투명한걸 좋아하고

무슨 일에든 최고의 투명성을 추구한다는  

 

그리고  많습니다.

 

무책임하지 않은거

정직하지 않은걸 싫어하는거

어려움에 처한 분들을 외면하지 않는거

 

뭔가 부당하다는 생각에 목소리를 내다가도

  그것이 당장의  잇속이나

내가족내가 속한 집단만의 이익에 이끌린건 아닌가  살펴보고

후손들에게 물려줄 국가와 국토 전체의 이해관계에도 맞는것인지

함께 따져본다는 

 

불의하고 부당한 힘을 보면 분노할  알고 

  

누가 하겠지  하나쯤이야  아니라

   하나부터라도 라는 생각으로 행동하고 실천하는 사람들…

 

그런가 하면...

  언제나 어디엘 가더라도

  함께할 누군가를 위해 무얼 정성껏 마련하고 준비하는 분들 이기도 합니다.

   

 

이제 세상 사람들이 거리에서 어떤 사람을 만났을  

 

마음씀씀이가 남달리 깊거나,

인정이 두텁고 남다른 의협심을 가진 사람을 봤다면

그리 되려고 남달리 노력하는 사람을 봤다면

그건 무조건 노영동 회원님이거나앞으로 노영동 찾아들 분입니다.

 

자신의 생각이나 행동이

보다 사적이거나 단기적인 이해타산에 이끌리는 것을

부끄럽게 여기는 사람을 봤다면

그건 노영동 회원님이거나앞으로 노영동 찾아올 분입니다. 

 

어떤 문제어떤 상황에서 자신의 주장이나 판단,

말이나 행동이 잘못되었거나

최선이 아니었던 것으로 판명된 경우

반드시 이를 시인하고 용서를 구하는 사람

 

힘을  자들을 감시하고 비판하되,

실용성 있고 사심을 배제한 대안이 나올수 있는 것인지

궁리해 보는 사람

  

정당이나 정치인 중에이러한 정신이런 태도를 가장  실천하거나

그렇게 믿어지는 분이 누가 있는지예의 주시하여 소중한 표를 행사하고,

필요할땐 가급적 시간을 내어 자원봉사에도 나서는 사람들

 

국가의 중요정책 둘러싼 '거짓말'

'삿된 목적이나 입장을 숨겨 과장되거나 왜곡된 공격'들을 가려내어

제대로된 '알권리' 추구하는 정론지를 만들려는 노력이 있으면 

 

앞장서 정기구독도 하고,

무보수 영업사원 노릇이든 배달부 노릇이든

적극 동참하는 사람들…  

 

이런 분들이 모이고 모여서 끊임없이 크고 작은 감동을 만들어 나가는 

그곳이 바로 // 입니다.....

 

 

2011 4 9 노영동 세번째 정기모임을 맞이하여

힘차게 외쳐 봅니다....

 

링컨기념관보다 웅장하고타지마할보다 아름다운

 대통령님 기념관을 건립하는 그날까지!!”

 

후대 각국의 정치지망생각국의 대통령들이

 앞다투어 노무현대통령님을 사숙하며

 머리를 조아릴 그날까지 !!””

 

 

노영동 만세~~!!!   만세~~!!  만세~~~!!!!!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검정바위 2016-08-31 (수)
http://cafe.daum.net/to5000/Bxm3/1    <<< 노영동 들어가 보기
2016-08-31 (수)

아고라2.0
 1  2  3  4  5  6  7  8  9  10    
번호 제목 필명 날짜 추천 비추천
12,910  국민투표법 개정 외면한 야3당..드루킹 특검은 일사천리 [2801 글자] 바람부는언덕 04-24 0 0
12,909  빈민아파트? 부끄러운줄 아시라 [2710 글자] 바람부는언덕 04-20 0 0
12,908  전수조사 반대? 도둑이 제 발 저린 한국당 [3244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9 0 0
12,907  기세등등해진 보수야당..당신들은 과연 떳떳합니까? [3967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8 0 0
12,906  민주당원 댓글 조작 사건..야당이 간과하고 있는 것 한 가지 [3834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6 3 1
12,905   김기식 구하기는 성공할 수 있을까? [3089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3 0 0
12,904  보수진영의 막무가내 '김기식 때리기'..무엇이 문제인가 [3574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2 0 0
12,903  색깔론 포문 연 김문수..완주 가능성은 글쎄 [2815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1 0 0
12,902  촛불시민이 적? 계속되는 홍준표의 헛발질 [2954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0 1 1
12,901  촛불민심 우롱하는 한국당 친박공천 [3433 글자] 바람부는언덕 04-10 0 0
12,900  서울시장 선거..안철수가 질 수밖에 없는 이유 3가지 [3623 글자] 바람부는언덕 04-06 0 0
12,899  문재인과 홍준표, 그들이 '4.3'을 기억하는 방법 [3386 글자] 바람부는언덕 04-04 0 0
12,898  분권형 대통령제? 누구를 위함인가 [3034 글자] 바람부는언덕 04-03 0 1
12,897  '한국당·바미당' 선거연대? 유승민·김성태의 '입'을 주목하… [3218 글자] 바람부는언덕 04-02 0 0
12,896  허수아비 대통령 살리자고 그리 거짓을 말했나? [2708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9 0 0
12,895  배현진의 '자기합리화'..친일부역자 생존 논리 빼다 박았다 [2851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8 0 0
12,894  한국당이 이승만·박정희·전두환을 독재자라고 '디스'했다 [3394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7 0 0
12,893  책임총리제? 고양이에게 생선을 맡기라? [3366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3 0 0
12,892  꽃길 걷는 배현진..'닥치고' 사과부터 하라 [2895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2 0 0
12,891  개헌안 비판하는 야당의 자가당착 [3437 글자] 바람부는언덕 03-21 0 0
 1  2  3  4  5  6  7  8  9  10